'스우파' 계급미션 끝...모니카 vs 허니제이 '워스트 댄서' 역대급 배틀 최고 3.2%

-계급미션 '워스트 댄서' 지목과 본격 탈락 미션 돌입 예고
-워스트 댄서 지목된 모니카 VS 허니제이 배틀 최고 3.2%
-'훅' 댄서들의 숨겨진 춤실력 입증
  • 노이슬 기자 / 2021-09-08 14:39:55

[하비엔=노이슬 기자]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가 ‘계급 미션 비디오’ 공개와 동시에 모두의 심장을 쫄깃하게 한 ‘워스트 댄서’ 지목이 이어지며, 한층 더 치열해진 댄서들의 춤싸움이 펼쳐졌다.


지난 7일(화) 방송된 ‘스트릿 우먼 파이터’ 3회는 평균 시청률 2.5%, 최고 시청률 3.2%를 기록했다. 1539 남녀 타깃시청률에서는 지상파 포함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으며, 2049 남녀시청률에서는 케이블 및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룰 달성하는 등 전 연령층에서 고루 뜨거운 사랑을 받은 것. 특히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부분은 리더 계급 워스트 지목 배틀 모니카와 허니제이의 대결로, 한치의 양보 없는 두 언니의 춤 대결이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유료플랫폼, 수도권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 3회 계급미션 방송캡처

 

# 드디어 공개된 ‘계급 미션 비디오‘! 예측불가 ‘워스트 댄서‘ 지목 결과!

이 날 방송에서는 크루의 최정예 멤버 5인이 4개(리더, 세컨드, 서브, 어시스트)의 계급으로 나뉘어 하나의 댄스 비디오를 완성하는 ‘계급 미션‘의 결과가 공개됐다. 'YGX'의 여진과 지효가 짠 안무가 채택된 서브 계급은 치열한 눈치싸움과 신경전 끝에 ‘원트’의 엠마와 모아나가 메인 댄서로 선정됐다. 댄스 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원트’ 엠마&모아나는 ‘YGX’의 여진&지효를 맨 아래 자리로 배치하며 견제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결국 'YGX'의 여진, 지효가 워스트 댄서로 선정됐고, 여진은 “저희를 견제해서 뽑힐 줄 알았다”고 씁쓸해했다.

실력자들이 모인 세컨드 계급에서는 립제이가 짠 안무가 채택 됐지만, 파이트 저지의 선택으로 '라치카'의 리안이 메인 댄서가 되었다. 지난 방송에서 어시스트 계급의 메인 댄서가 된 ‘프라우드먼‘ 헤일리는 안무를 만든 ‘라치카’ 시미즈의 도움을 받아 댄스 비디오를 완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세컨드 계급, 어시스트 계급 각각 ‘홀리뱅‘의 제인과 ‘훅’의 선윤경이 워스트 댄서로 뽑혔다.

한편, 리더 계급의 미션 비디오가 베일을 벗었다. 본 방송 전부터 선공개 돼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한 리더들의 댄스 비디오. 영상을 본 파이트 저지들은 “리더들의 노련미가 돋보였다“며 극찬했다. 크루들이 리더 계급의 워스트 댄서 지목에 촉각을 곤두세운 가운데, 메인 댄서 ‘웨이비‘의 노제가 ‘프라우드먼’의 모니카를 워스트 댄서로 선정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종 감점이 걸렸다! 탈락 위기 앞에서 한층 더 독해진 ‘워스트 지목 배틀‘!

각 계급의 워스트 댄서로 뽑힌 '프라우드먼'의 모니카, '홀리뱅' 제인, 'YGX'의 여진&지효, '훅'의 선윤경에게 ‘워스트 지목 배틀’이라는 절호의 기회가 찾아왔다. 각자가 속한 계급에서 본인이 생각하는 워스트 댄서를 지목, 일대일 배틀을 통해 진 사람이 최종 워스트 댄서가 되는 것. 소속 크루를 제외한 댄서들이 직접 파이트 저지가 되어 승패를 결정짓는 투표권을 갖게 되고, 배틀에서 진 최종 워스트 댄서가 속한 크루는 다음 미션에서 50점의 감점을 받게 된 것.

'YGX' 여진과 지효는 파워풀한 크럼프를 선보인 '훅'의 예본과 효우에게 패하며 서브 계급 최종 워스트 댄서가 됐다. 어시스트 계급의 ‘훅’ 선윤경은 ‘원트’ 이채연을 지목해 승리했고, "만회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면 최선을 다해서 만회하겠다"고 다짐한 세컨드 계급의 '홀리뱅' 제인은 '웨이비' 리수를 상대로 이겼다.

앞서 ‘웨이비‘ 노제에게 리더 계급 워스트 댄서로 선정됐던 ‘프라우드먼’의 모니카가 ‘홀리뱅’의 허니제이를 워스트 지목 배틀 상대로 뽑았다. 의외의 선택에 모두가 ‘멘붕‘에 빠졌고, 우열을 가리기 힘든 치열한 접전 끝에 허니제이가 최종 워스트 댄서로 결정됐다. 최종 워스트 댄서가 속한 ‘YGX’와 ‘웨이비’, ‘원트’, ‘홀리뱅’은 각 50점의 감점을 받게 됐다.

# 최초 탈락 크루 발생한다! 'K-POP 4대 천왕 미션’ 돌입!

이날 방송에서는 최초의 탈락 크루가 발생하게 될 'K-POP 4대 천왕 미션’이 드디어 공개됐다. 보아, CL, 현아, 제시. ‘K-POP 대표 여성 솔로 아티스트’ 4인의 미션곡으로 2개의 크루가 맞대결을 펼치며, 파이트 저지의 투표와 글로벌 대중들의 투표 점수를 합산한 점수로 결과가 결정된다. 계급 미션에서 MVP로 뽑힌 '프라우드먼'에게 대진권과 선곡권이 주어진 가운데, ‘프라우드먼’의 모니카가 CL의 곡으로 노제가 속한 ‘웨이비’를 미션 상대로 지목해 팽팽한 신경전을 펼쳤다. ‘코카N버터’와 ‘훅’은 현아의 곡으로, ‘홀리뱅’과 ‘라치카’는 제시의 곡, ‘YGX’와 ‘원트’는 파이트 저지 보아의 곡으로 대결을 펼치게 된다.
 

방송 말미 현아의 곡으로 맞붙게 된 ‘코카N버터’와 ‘훅‘이 팀원 수로 의견 대립을 보이는 장면이 살짝 공개됐다. 첫 탈락팀이 되지 않으려는 각 크루들의 치열한 전략전과 ‘이 악문’ 퍼포먼스, 그리고 예측불허 결과에 다음 방송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