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신작] 송중기X전여빈X옥택연 '빈센조', 20일부터 190여개국 서비스

  • 노이슬 기자 / 2021-02-19 09:12:21
  • -
  • +
  • 인쇄

[하비엔=노이슬 기자]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를 2월 20일부터 전 세계에 서비스한다.


오는 20일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와 만난다.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지역과 영어권, 아랍, 라틴 아메리카 지역은 20일부터 매주 토일 밤 11시 공개되며, 그 외 지역은 5월 2일 전 회차 동시 공개된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법으로는 절대 징벌할 수 없는 변종 빌런들에 맞선 다크 히어로들의 지독하고 화끈한 정의구현이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영화 <승리호>로 전 세계를 사로잡았던 송중기가 이탈리아 출신의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로 변신한다. 지는 법을 모르는 탁월한 협상가 빈센조의 독한 승부가 시청자에게 커다란 쾌감을 안겨줄 예정이다. 

 

 

드라마 '멜로가 체질'에서 보여준 안정적인 연기로 큰 인기를 얻은 전여빈은 독종 변호사 홍차영으로 분해 이미지 변신을 선보인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승소해 로펌 우상의 에이스 자리를 유지하던 악바리 변호사 홍차영은 악당들보다 더 악독한 빈센조와 얽히면서 새로운 유형의 다크 히로인으로 거듭난다. 

 

홍차영 바라기 장준우는 어떤 캐릭터를 입어도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옥택연이 맡았다. '일도 사랑도 직진'하는 장준우는 로펌 우상의 해외파 인턴 변호사다. 사수 홍차영의 제임스 본드가 되고 싶은 그는 어느 날 갑자기 등장한 빈센조를 견제하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여기에 유재명, 김여진, 곽동연, 조한철 등 탄탄한 조연진이 가세해 신뢰를 더한다.
 

 

2021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빈센조>의 연출은 [왕이 된 남자], [돈꽃] 등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인 김희원 감독이, 각본은 [열혈사제], [김과장], [굿닥터], [신의 퀴즈] 등 탄탄한 필력을 선보인 박재범 작가가 맡아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고조시킨다.

끝없이 전복되는 짜릿한 전개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빈센조'는 오는 2월 20일부터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과 차례로 만날 예정이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