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게임업체 'IGG' 한국에 마스크 25만개 지원

  • 한윤경 기자 / 2020-03-06 11:20:19

 

글로벌 모바일 게임업체 IGG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한국에 마스크 25만개를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IGG는 2006년 설립됐으며 '캐슬 크래시', '갤럭시 모바일' 등 게임으로 널리 알려진 업체. 

IGG 한국 지사는 브라질에서 들여온 이 마스크를 정부와 자선 단체, 이용자 등에게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다. IGG는 한국뿐 아니라 일본에도 마스크 25만개를 지원하고, 이탈리아에도 제공할 방침이다.

IGG 코리아 이혜원 지사장은 "바이러스가 심각한 다른 나라들을 지속적으로 주시하면서 글로벌 기부 자금을 지원해 도움이 필요한 국가와 국민들을 도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