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진구, '걸스플래닛999' 마스터 확정 "참가자들 꿈 응원할 것"

  • 노이슬 기자 / 2021-06-08 17:27:31
  • -
  • +
  • 인쇄

[하비엔=노이슬 기자] Mnet의 새로운 글로벌 프로젝트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Girls Planet 999, 이하 ‘걸스플래닛999’)의 ‘플래닛마스터(PLANET MASTER)’로 배우 ‘여진구’가 확정됐다.

 

오늘 8일(화) 공개된 ‘걸스플래닛999’ 2차 예고 영상을 통해 ‘걸스플래닛’의 세계관이 소개됐다. 배우 여진구의 내레이션으로 시작하는 영상은 한중일 99명 참가자들을 지원하는 마스터들이 있음을 알렸다. ‘걸스플래닛’에는 99명의 참가자들의 워너비이자 멘토인 ‘케이팝마스터(K-POP MASTER)’, 실력 향상을 도와줄 각분야 ‘전문가 마스터(MASTER)’가 있다. 또한 참가자들의 꿈을 응원하고 지지하게 될 글로벌 팬은 ‘플래닛가디언(PLANET GUARDIAN)’으로 명명했다.
 

 

배우 여진구가 맡게 된 ‘플래닛마스터’는 프로그램 진행자의 역할을 넘어 ‘플래닛가디언’과 99명 참가자들을 연결하는 ‘걸스플래닛’의 안내자로 향후 많은 활약을 보여줄 예정이다.

‘플래닛마스터’ 여진구는 “우선 한 명의 K-POP팬으로 ‘걸스플래닛999’와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고, 감사하다. 글로벌 팬 모두까지 K-POP이라는 공통 관심사로 연결된 하나의 가족이라고 생각하고, 99명 참가자들의 꿈을 응원하겠다”고 소감을 전하며, “또, 개인적으로는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도전이라고 생각한다. 많이 준비하고 노력할 테니, 조금 미숙해 보여도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여진구는 영화, 드라마 등 다수의 흥행작을 통해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 받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다. 지난 2013년, 17살의 나이로 영화 ‘화이’ 주연으로 출연해 각종 영화제 신인상을 휩쓸며 가능성을 인정 받았다. 이어 그가 출연한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 등이 해외서도 화제를 모으며 글로벌에서도 높은 인기를 자랑한다.

Mnet ‘걸스플래닛999’ 연출을 맡은 김신영PD는 “배우 여진구는 오랜 시간 꿈을 향해 흔들림 없이 달려온 열정과 노력으로 지금의 자리에 올랐다. 이에 참가자들의 꿈과 열정을 충분히 이해하며 응원과 조언을 아낌없이 해줄 수 있는 가장 적합한 인물이라고 생각했다”고 발탁 배경을 밝혔다.

이어 뒷이야기도 전했다. 김 PD는 “처음 섭외를 제안했을 때, 제작진에 선뜻 만남을 요청할 정도로 신중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장시간 미팅을 통해 프로그램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는데, 책임감 있는 자세에 확신까지 얻었다. 최종적으로 참여 결정을 내려준 배우 여진구에게 감사한 마음이다”고 말했다.

한편 Mnet의 새로운 글로벌 프로젝트 ‘걸스플래닛999’는 세 개의 다른 문화권에서 온 이들이 언어와 경계를 초월해 K-POP으로 연결된 공간 ‘걸스플래닛’에서 서로 화합하고 성장해 가는 과정을 통해 최상의 조합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 프로그램이다.

오늘 8일(화) K-POP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에도 '걸스플래닛999' 플래닛이 오픈 되었다. '유니버스'는 '걸스플래닛999'의 공식 플랫폼으로 투표 진행 및 FNS, 미디어(Media) 등 독점 콘텐츠도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

TODAY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