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 3개 시리즈 중 '남매의 연' 11월 10일 개봉확정

-인생 애니 '귀멸의 칼날' 세 편의 시리즈로 이어지다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 11월 10일 개봉확정
  • 노이슬 기자 / 2021-09-30 13:49:23

[하비엔=노이슬 기자] 전 세계적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귀멸의 칼날’의 스페셜 극장판 중 첫 번째 시리즈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이 오는 11월 10일(수)로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전 세계가 열광하는 폭발적인 흥행작 ‘귀멸의 칼날’의 스페셜 극장판 중 첫 번째 시리즈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이 오는 11월 10일(수)로 개봉일을 최종 확정 지었다.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은 혈귀로 변한 여동생 ‘네즈코’를 구하기 위해 칼을 든 소년 ‘탄지로’가 귀살대원이 되어 펼치는 혈귀와의 필사의 사투를 그린 영화.

 

▲'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 세 시리즈 중 첫번째 '남매의 연' 11월 10일 개봉

 

많은 사람들의 인생 애니메이션으로 자리매김한 인기 TV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시리즈를 대형 스크린으로 옮겨내며 새로운 시작을 예고하는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은 평범한 소년이었던 주인공 ‘탄지로’가 하룻밤 사이 가족을 잃고 혈귀로 변해버린 여동생 ‘네즈코’를 인간으로 되돌리기 위한 치열한 여정을 담아냈다. 가슴을 벅차오르게 하는 애틋한 서사와 서정적인 연출, 다채로운 명장면들을 대형 스크린과 완벽한 사운드를 통해 펼쳐내며 11월 10일 출격을 앞둔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을 시작으로 잇달아 개봉될 ‘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 시리즈는 ‘귀멸의 칼날’ TV판 시즌 1의 총집편으로, 국내 극장에서 최초 상영되는 만큼 놓쳐선 안될 작품으로 화제를 모으며 어느 때보다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스페셜 극장판 가운데 첫 번째 시리즈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 이후의 내용을 다룬 두 편의 시리즈 '귀멸의 칼날: 나타구모산 편', '귀멸의 칼날: 주합회의·나비저택 편'도 각 1주와 2주 간격으로 연이은 개봉 소식을 알린 가운데, 시리즈가 넘어갈수록 성장하는 ‘탄지로’의 전투력과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맹활약, 압도적인 작화 퀄리티는 다음 작품을 보지 않을 수 없게 하는 매력적인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렇듯, 세 편의 시리즈로 잇달아 개봉을 앞둔 ‘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은 ‘귀칼 마니아’ 뿐만 아니라 아직 작품을 접하지 못한 예비 관객들에게 작품의 ‘정주행’을 통해 깊은 감동을 음미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새로운 기회가 될 전망이다.

 

더욱 업그레이드된 감동을 예고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은 오는 11월 10일 개봉되어 관객들과 만난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