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마이라' 박해수X수현X이희준, 팽팽 긴장감 담은 첫 티저 영상 공개

-OCN 새 토일 드라마 '키마이라' 1차 티저공개
-박해수X수현X이희준, 긴장감 넘치는 눈빛 연기+진범을 찾기 위한 사투
  • 노이슬 기자 / 2021-09-30 11:14:42

[하비엔=노이슬 기자] OCN 새 토일 드라마 '키마이라'가 첫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OCN 새 토일 드라마 '키마이라'가 오늘(30일) OCN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눈을 뗄 수 없는 강렬한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박해수 수현 이희준 출연 OCN 새 토일 드라마 '키마이라' 첫 티저영상 공개

 

오는 10월 30일(토) 첫 방송을 앞둔 '키마이라'는 강력계 형사 재환(박해수 분), 프로파일러 유진(수현 분), 외과의사 중엽(이희준 분)이 각자 다른 목적으로 35년 만에 다시 시작된 연쇄폭발 살인사건, 일명 ‘키마이라’의 진실을 쫓는 내용을 담고 있다.

경례하는 모습으로 시작된 티저 영상은 자동차가 폭발하는 충격적인 장면에 이어 아찔한 폭발씬을 연달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눈길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또한 “괴물이 깨어났다”라는 문구와 함께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가 조성되고 폭발 현장 속 날카로운 표정의 박해수, 당장 방아쇠를 당기라고 절규하는 이희준, 누군가에게 목이 졸린 채 다급한 표정을 짓고 있는 수현의 모습이 어우러져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특히 영상 중간에 제3의 인물이 등장해 자신이 ‘키마이라’라고 밝힌 가운데 과연 진범의 정체와 그 속에 감춰진 진실은 무엇인지 앞으로 펼쳐질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짧은 티저 영상만으로 높은 몰입감을 선사한 ‘키마이라’는 ‘한 개체 안에 존재하는 두 개의 DNA’를 뜻하는 단어이자 극 중 진범의 시그니처를 의미하는 단어로, 다양한 볼거리와 예측할 수 없는 전개로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불러일으켰다.

뿐만 아니라 연쇄폭발 살인사건의 진실을 밝혀내는 과정을 긴박감 넘치게 그려낼 것을 예고하며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해를 품은 달’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도훈 감독과 박해수, 수현, 이희준 배우의 만남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는 OCN 새 토일 드라마 ‘키마이라’는 오는 10월 30일(토) 밤 10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