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열차운행선 시설개량공사 안전관리자 확대 배치

소규모 공사도 안전관리자 선제적 배치…중대재해 예방
  • 문기환 기자 / 2021-09-13 10:29:15
▲철도공단 
[하비엔=문기환 기자] 국가철도공단은 열차운행선 시설개량공사 현장의 안전 강화를 위해 소규모 개량공사에 안전관리자를 확대 배치한다고 13일 밝혔다.


지금까지 안전관리자는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사업비 80억원 이상 대규모 건설공사에 의무적으로 배치돼 왔으나, 소규모 개량공사도 열차운행선 주변 중장비 작업 등 난이도가 높아 안전관리 전문인력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공단은 소규모 개량공사 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경험이 풍부한 안전관리자를 선제적으로 배치하고, 안전관리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관련 규정도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신형하 시설본부장은 “시설개량공사 안전관리자 확대 배치로 운행선 안전관리 수준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선제적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