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일본노선 여정 변경·취소 수수료 각 1회씩 면제

7월말까지 나리타·오사카 탑승객 대상…내달 30일까지 변경∙취소 수수료면제
  • 김재훈 기자 / 2021-05-07 08:59:05
  • -
  • +
  • 인쇄
▲제주항공, 일본노선 여정변경·환불 수수료 각 1회씩 면제

 

[하비엔=김재훈 기자] 제주항공이 일본노선 예매 고객 대상으로 여정 변경 및 취소 수수료 1회를 면제해 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제주항공은 7월31일까지 출발하는 일본 나리타 노선과 오사카 노선 항공권 구매고객에게 6월30일까지 여정 변경 수수료 및 예약 취소수수료를 각 1회씩 면제해주는 혜택을 제공한다. 

 

단, 무료 예약 취소 및 여정 변경은 홈페이지에서 직접 취소 및 여정 변경 신청시에만 가능하며, 여정 변경시 기존 구매한 운임과 차액이 있으면 추가 부담해야 하는 점도 유의해야 한다.


이벤트 기간 중 해당 노선에서 플라이백, 플라이백플러스, 뉴클래스 좌석 구매 승객에게는 무료로 제공하는 위탁 수하물 각 15kg, 20kg, 30kg에 10kg을 추가로 제공하며, 해당 좌석 구매고객에게 제주항공 리프레시 포인트도 3% 추가 적립해준다.


이밖에도 앞뒤 좌우 간격을 넓힌 프리미엄 좌석인 뉴클래스 좌석을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를 포함한 편도총액운임 기준으로 14만5400원부터 할인판매하며, 공항 샌딩 및 픽업 서비스인 무브(MOVV) 3만원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국제 노선 이용 고객들의 여정 변경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고자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제주항공 고객들의 여행 편의성 확대를 위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

TODAY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