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선→김종현·윤지성 등 출연 '너의 밤', 아이치이·비키 등서 글로벌 방영 확정

-K-DRAMA와 K-POP의 매력을 합친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정인선 이준영 장동우 김종현 윤지성 김동현 등 아이돌 출신 배우들 라인업
-미국-유럽-중국-일본-동남아시아 등...글로벌 OTT 아이치이-비키 등서 방영확정
  • 노이슬 기자 / 2021-09-09 08:43:08

[하비엔=노이슬 기자] 외국인들에게 '대한민국'을 물었을 때 제일 먼저 떠오르는 것은 무엇일까? 바로 K-POP과 K-DRAMA다. K-POP과 K-DRAMA의 매력을 합친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가 전 세계에 방송 및 서비스되며 글로벌한 인기몰이에 나선다.


올해 11월 방송 예정인 SBS 새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연출 안지숙/ 제작 빅오션ENM, 슈퍼문 픽쳐스)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사짜 입주 주치의의 달콤·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11월 방송 예정인 SBS 새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빅오션ENM, 슈퍼문 픽쳐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배우 정인선, 이준영을 비롯해 장동주, 김종현(뉴이스트), 윤지성, 김동현(AB6IX) 등이 출연 확정 소식을 전하며 방송 전부터 팬들의 높은 기대를 받고 있는 드라마.

특히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일본, 홍콩, 대만과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전역뿐만 아니라 북미, 남미, 호주, 유럽, 중동 지역의 방송채널 및 플랫폼들과 잇단 계약에 성공하며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관심을 얻고 있다.

일본은 한류 콘텐츠 해외배급 전문기업 코퍼스 코리아와 계약을 체결했으며, 아시아 지역은 아이치이 인터내셔널(동남아 및 대만 독점) 및 홍콩 Now TV에서 서비스될 예정. 아메리카 대륙 및 유럽, 호주, 중동지역 등은 ViKi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날 계획이다.

이렇듯 전 세계에서 만날 수 있는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인기 한류 배우들과 실제 인기 아이돌을 캐스팅, 한국은 물론이며 K-POP을 사랑하는 동남아 시장과 미국, 남미, 유럽까지 그 타깃층을 확장해 글로벌 팬심 저격에 나선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K-DRAMA에 빠질 수 없는 '꽃미남과의 로맨스'라는 흥행 불패 코드를 장착했을 뿐만 아니라 아이돌과 한집에 살게 된다는 상상만으로도 즐거운 이야기를 다뤄 주목받고 있다. 또한 실제 인기 K-POP 아이돌 배우들이 직접 선사하는 K-POP 음악과 무대 등 다채로운 요소들로 팬들의 눈과 귀 모두를 즐겁게 해 줄 새로운 웰메이드 작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각자의 사연을 가지고 있는 풋풋한 청춘들의 좌충우돌 성장기가 더해지며,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훔칠 2021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떠오르고 있다.

K-DRAMA와 K-POP의 매력을 모두 담은 본격 아이돌 로맨스 판타지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올해 11월 안방극장을 찾을 예정이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