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항상 공격을 많이 받아 왔다" 고충 토로

  • 노이슬 기자 / 2021-05-11 08:41:14
  • -
  • +
  • 인쇄

[하비엔=노이슬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모든 분야에서 다 잘하는 만능 아이돌의 비결과 음악과 삶에 대한 자신의 뚜렷한 철학을 밝혔다.


13일 유튜브 채널 ​‘와이퍼’를 통해 방송되는 YTN STAR ‘반말인터뷰’ 강다니엘 2편에서는 강다니엘이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2’ 의 국민 센터에서 솔로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건 주위 사람들 덕분이라고 밝혔다. 

 

 

“애초에 도와주는 사람들 없었으면 처음 ‘COLOR(컬러)’ 시리즈 내고 쥐도 새도 모르게 사라졌을 것”이라고 말한 그는 “좀 더 겸손해지고 다 같이 팀으로 크고 싶다”며 혼자보다 공동체를 강조하는 이상적인 리더십을 보였다.


26살의 나이에도 뚜렷한 소신과 철학을 가지고 있는 강다니엘은 “솔직하게 말하면 나는 가만히 있는 사람인데 항상 공격을 많이 받아 왔다”라고 말하며 연예계 생활의 녹록치 않음을 토로하기도 했다. 하지만 “흔들리지 않고 나를 지탱해준 사람은 팬 분들이 컸다”며 팬들로 인해 어려움을 극복하고 있음을 밝혔다.

최근 강다니엘은 ‘COLOR(컬러)’ 시리즈의 세번째 앨범이자 마지막인 ‘YELLOW(옐로우)’ 앨범으로 컴백해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성공적으로 컴백 활동을 마무리한 강다니엘은 “진짜 멋있는 게 무엇인지 무대에서, 노래에서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무대에서 리듬 타는 자연스러움 속에서도 배어 있는 진짜 멋있음을 보여줄 것”이라며 앞으로 보여줄 무대와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강다니엘은 “행복을 멀리서 찾지 말자”가 자신의 좌우명이 되었다며 자신의 좌우명이 바뀐 것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도 전했다.

국민 센터에서 26살 만능 아이돌이 된 강다니엘의 비결과 그를 더욱 더 빛나게 해주는 사람들을 향한 이야기는 오늘(13일) ‘반말인터뷰’에서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반말인터뷰’는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와이퍼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

TODAY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