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석 측 "강아지 상습파양 의혹 사실무근"...입장에 동창A씨 재반박

  • 노이슬 기자 / 2021-01-27 16:42:27
  • -
  • +
  • 인쇄

[하비엔=노이슬 기자] 배우 박은석이 강아지 상습파양 의혹에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낸 가운데 최초 폭로한 동창생 A씨가 재반박을 이어갔다.

 

26일 박은석의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측은 "현재 제기되고 있는 반려동물 관련 의혹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며 왜곡되고 있는 정황에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첫번째 의혹이 있었던 푸들은, 박은석이 한국에 들어와 살게 된 할머니집에서 함께 키우던 반려견으로, 이후 박은석은 독립하게 되었고, 당시 혼자 생활하게 되며 대형견인 올드잉글리시쉽독과 고양이 2마리를 분양 받아 키우게 되었다. 그러던 중 형편이 어려워 회사 숙소로 들어가게 되었고, 숙소는 단체생활로 반려동물들을 키울 수 없는 상황이 돼 결국 마당이 넓은 집을 찾아 분양을 보냈다.

 

고양이 역시 같은 상황이라며 "당시 배우의 형편을 잘 아는 지인이 키우고 싶다고 요청을 하여서 지인에게 보내졌고, 현재도 교류하며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음을 확인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후 박은석은 반지하로 이사했고, 할머니가 키우던 푸들은 할머니가 연로하신 관계로 키울 수 없는 상황이 됐다. 그 곳에서 오래 키울수 없는 환경으로 푸들은 이후 가까운 친척 누나에게 보내졌고, 현재도 친척 누나의 사랑 안에 잘 지내고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애견샵에서 동물을 데리고 왔다는 의혹과 커뮤니티상에서 언급되고 있는 비글과 관련된 글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며 "키우던 반려동물들은 지인과 가정 분양을 통해 입양이 이뤄졌으며, 비글 또한 키운 적 없던 동물로 사실이 아닌 글들이 마치 사실인 것처럼 왜곡되고 있어 안타까운 상황"이라고 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사실이 아닌 일들에 대한 거짓 글들과 비방에 대해서는 앞으로 법적으로 조치할 것임을 알려드리는 바"라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박은석은 지난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반려견, 반려묘와 함께 사는 전원주택 싱글 라이프를 공개했다. 

 

방송 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박은석의 대학 동창이라고 주장한 A씨가 "여자친구가 마음에 안 들어한다고 비글을 작은 개로 바꿨다고 무심히 말하던 동창이 1인 가구 프로그램에 고양이 두 마리와 3개월 된 강아지를 키우고 있다며 나왔다. 일이야 본인이 노력한 거니까 결과에 대한 보상이지만 동물 사랑하는 퍼포먼스는 진짜 안 했으면 좋겠다"라는 내용의 게시물을 올렸다.

 

해당 글이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확산됐고, 연극배우 시절부터 오래 박은석을 지켜본 팬들도 그간 키우던 반려동물들이 어디 갔는지 모르겠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반지하에 함께 살던 고양이 두 마리, 2016년에 키웠던 토이푸들, 대형견 '데이지', 고슴도치 등 그동안 박은석의 SNS를 통해 공개된 바 있는 반려동물들에 대한 의구심을 전한 것이다.

 

여기에 박은석이 라이딩 중 반려견을 전용 가방이 아닌 일반 배낭가방에 데리고 5시간을 라이딩한 사진, '나혼자산다' 방송 중 대소변을 가리지 못한 자신의 반려견을 케이지에 2시간동안 가두는 등의 모습 등이 재조명되서 논란은 증폭됐다.

 

 

이에 박은석 측이 해당 반려동물들에 대해 입장을 밝히며 "상습 파양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입장을 밝힌 가운데 동창생 A씨가 또 다시 반박에 나섰다.

 

A씨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박은석과 2009년 서울예대-LA채프먼대학의 공동 단편영화 제작에 함께 참여했던 스태프이자 실제 학교를 함께 다닌 동창이라고 본인을 소개했다.

 

그는 "박은석이 비글을 촬영장에 여러 차례 데려왔다"며 소속사 입장에 반박했다. 이어 "촬영에 함께했던 다른 스태프들도 모두 알고 있는 사실이다. 2~3주 정도 비글을 계속 봤었는데 어느 날 촬영장에서 휴대전화로 소형견을 촬영한 동영상을 보고 있더라. '누구네 개냐'고 물었더니 저를 보지도 않고 '여자친구가 마음에 안 들어 해서 바꿨다'고 무심하게 답했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A씨는 "저를 거짓말쟁이로 모는 행동 자체가 본인이 떳떳하지 못하다는 얘기다. 계속 모른다고 하겠지만, 본인은 진실을 알고 있을 것이다. 본인 행동에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박은석 인스타그램, MBC '나 혼자 산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

  • 치석제거
  • 잇몸관리
  • 배너2

TODAY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