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열풍의 창시자"...2PM 준케이, 12월 9일 '20분'으로 솔로 컴백

  • 노이슬 기자 / 2020-11-29 15:02:24
  • -
  • +
  • 인쇄

[하비엔=노이슬 기자] 2PM JUN. K(준케이)가 오는 12일 9일 새 미니 앨범 '20분'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9일 0시 공식 SNS 채널에 JUN. K 커밍 순 티저 이미지를 깜짝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사진 속 'JUN. K 20mins 2020.12.9 WED 6PM COMING SOON'이라는 문구로 그의 컴백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이번 티저는 마주 잡은 두 손을 엑스레이 사진으로 표현해 묘한 섬뜩함과 신비로운 분위기를 동시에 풍겼다. 무수한 추억과 이야기를 가진 연인의 모습이 엑스레이에 투영된 설정이 신선하게 다가온다.

 

또 티저 문구 속 '20분'과 1시 40분을 가리키는 손목시계가 어떤 의미를 갖는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JUN. K는 지난 2017년 11월 발표한 미니 2집 '나의 20대' 이후 3년 만에 솔로 아티스트로 돌아온다. 2PM 활동부터 작사, 작곡에 참여해 탁월한 음악적 능력을 드러내 국내외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JUN. K는 2015년 발매된 2PM 정규 5집 'NO.5'의 타이틀곡 '우리집'을 작사, 작곡했다.

 

2020년을 다시 뜨겁게 달군 '우리집' 열풍을 이끈 작곡자로서, 그가 선사할 새롭고도 독특한 감성에 기대가 쏠린다.

 

한편 JUN. K는 내달 9일 오후 6시 신보 '20분' 발매에 앞서 신곡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여러 티징 콘텐츠를 준비하고 오랜만에 팬들 곁을 찾는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