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2' 엄기준 "시즌1 능가할 국민 XXX, 키스신 잘 찍을 고민했다"

  • 노이슬 기자 / 2021-02-19 14:24:24
  • -
  • +
  • 인쇄

[하비엔=노이슬 기자] 엄기준이 시즌2 멜로를 포인트로 꼽았다.

 

19일(오늘)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가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개최, 웨이브가 독점으로 중계했다. 이 자리에는 진행에 박슬기, 배우 유진-김소연-엄기준-봉태규-윤종훈-박은석-윤주희-하도권이 함께 자리했다.

 

 

'펜트하우스'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으로, 자식을 지키기 위해 악녀가 될 수밖에 없었던 여자들의 연대와 복수를 그린다. 시즌2는 시즌1에서 2년후를 시점으로 한다.

 

'국민 나쁜놈'에 등극한 엄기준은 "시즌1을 능가할 것이다. 국민 XXX이다"며 "이번에도 멜로는 있다"고 언급했다.

 

휴식기에 대한 질문에 엄기준은 "굳이 (캐릭터에서)빠져나갈 필요가 있나, 어차피 시즌2도 한다. 2주 자가격리하는 동안에는 빠져나왔다. 자가격리하는 동안 배달음식 시켜먹고 집에서 보냈다"고 답했다.

 

시즌2 포인트를 묻자 엄기준은 "어떻게 하면 키스씬을 잘 찍을 수 있을까 고민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펜트하우스2'는 이날 밤 10시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

TODAY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