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새로운 캡틴아메리카의 탄생"...'팔콘과 윈터 솔져' 메인 포스터+예고편 공개

-'팔콘과 윈터 솔져' "가장 마블답다" 극찬 받은 오리지널 시리즈
-압도적 존재감과 스토리적 궁금증 자극하는 메인 포스터 & 예고편 공개
-"새로운 캡틴 아메리카는 누가 될 것인가!"
  • 노이슬 기자 / 2021-11-25 10:42:04

[하비엔=노이슬 기자] 뛰어난 스토리텔링과 혁신적인 콘텐츠로 최상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선사하는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팔콘과 윈터 솔져'가 "가장 마블답다"는 극찬을 받는 가운데, 새로운 캡틴 아메리카의 탄생을 알리는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이 전격 공개되었다.

▲'팔콘과 윈터 솔져' 메인 포스터+예고편 공개/디즈니플러스

 

먼저 공개된 포스터 속 압도적 존재감을 자아내는 '팔콘'과 '윈터 솔져'의 모습이 돋보인다. '어벤져스' 시리즈 곳곳에서 남다른 활약과 함께 캡틴 아메리카의 오랜 친구와 동지로 사랑 받아왔던 두 사람은 이번 작품을 통해 더 깊이 있는 캐릭터의 성장을 보여줄 예정이다.

 

두 사람 뒤로 캡틴 아메리카가 떠난 세상에 닥친 거대한 위협을 암시하는 삭막한 분위기의 도시 전경은 호기심을 자극한다. 혁명이란 이름 하에 인류를 커다란 혼란에 빠트린 '플래그 스매셔'와 대규모 전투를 앞두고 비장한 표정으로 먼 곳을 응시하는 '팔콘'과 '윈터 솔져'의 앞에 어떤 일들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와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는 캡틴 아메리카가 남긴 방패를 두고 맹훈련을 하고 있는 '팔콘'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 대중들을 향해 "상징이란 사람들이 의미를 부여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아닙니다"라는 대사와 함께 국가로 방패를 환원하는 '팔콘'과 캡틴 아메리카 슈트를 입고 등장하는 '존 워커'의 모습이 담겨 극의 흥미로움을 더한다. 타노스가 일으킨 블립 사태 후 혼돈으로 뒤덮인 세상에서 정체불명의 슈퍼 솔져 군단 '플래그 스매셔'는 대규모 전투를 준비하며 사회를 위협한다. '플래그 스매셔'의 리더인 '칼리'는 "이 세상은 우리 거야. 이제 돌이킬 수 없어. 이미 시작됐어요"라는 대사와 함께 다시 한 번 블립 사태를 일으켜 세상의 질서를 바로잡겠다는 다짐을 전한다. 세상에 닥친 거대한 위협을 막고자 공중과 지상을 오가며 파워풀한 액션을 선보이는 '팔콘'과 '윈터 솔져'는 극강의 긴장감을 유발시킨다. 디즈니+를 통해 공개된 에피소드 속 '팔콘', '윈터 솔져' 그리고 '플래그 스매셔'의 대결이 어떻게 그려질지, 국가가 선정한 제2의 캡틴 아메리카 '존 워커'와 사이에서 진정한 캡틴 아메리카로 거듭날 이는 누구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팔콘과 윈터 솔져' 메인 포스터+예고편 공개/디즈니플러스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팔콘과 윈터 솔져'는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히어로의 삶을 내려놓고 살아가던 팔콘과 윈터 솔져 앞에 나타난 제2의 캡틴 아메리카와 '블립사태'를 재현하려는 정체불명 슈퍼 솔져 군단의 위협 속 방패의 진정한 주인이 결정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타노스가 일으킨 블립 사태 5년 후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야기로 향후 마블의 새로운 역사를 쓸 '제2의 캡틴 아메리카'의 탄생을 기대하게 만드는 작품으로 주목 받고 있다. 캡틴 아메리카의 든든한 오른팔이자 화려한 고공 전투로 액션 쾌감을 선사하는 '팔콘' 역에 안소니 마키가 분해 입체적인 캐릭터 빌드업과 깊이 있는 내적 연기까지 모두 완벽히 소화할 예정이다. 약 10년 동안 '윈터 솔져' 캐릭터를 맡아 연기한 세바스찬 스탠은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윈터 솔져'의 색다른 면모를 이번 작품을 통해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어벤져스' 시리즈 작품뿐 아니라 '아이, 토냐', '마션'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연기 스펙트럼을 쌓은 만큼 이번 작품에서 특별한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제작진 일동이 "가장 흥미로운 캐스팅"이라 전한 '존 워커' 역엔 와이어트 러셀이 분해 선과 악을 넘나드는 마블의 새로운 캐릭터를 연기한다. 이 밖에도 기존 '어벤져스' 시리즈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줬던 다니엘 브륄, 에밀리 반캠프와 '블랙 위도우' 쿠키 영상에 등장해 궁금증을 자극했던 '발렌티나' 역의 줄리아 루이스 드레이퍼스의 등장도 알려 이목이 집중된다.

'팔콘과 윈터 솔져'는 디즈니+를 통해 총 6개의 에피소드 모두 절찬 스트리밍 중이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