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생', '나의 아저씨' tvN 김원석 PD, 작년 19억원 벌었다

  • 박희연 기자 / 2020-03-31 10:08:54
  • -
  • +
  • 인쇄
▲김원석 PD(사진: 연합뉴스)
tvN '미생', '나의 아저씨', '시그널', '아스달 연대기' 등 화제작을 다수 연출한 김원석 PD가 지난해 19억여원을 보수로 받았다는 자료가 공개됐다. 


30일 스튜디오드래곤이 공시한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김 PD는 급여 1억5천500만원과 상여 7억7천400만원,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행사 이익 3억7천600만원, 기타 근로소득 5억500만원, 퇴직금 1억4천500만원을 합해 총 19억5천839만원을 받았다. 

 

이는 최진희 스튜디오드래곤 대표이사의 작년 보수보다 4천만원가량 많은 금액이다.

스튜디오드래곤은 "인사규정에 따라 명절상여 1천500만원을 지급했고 재직기간의 성과, 시장 내 경쟁력을 고려해 내부 규정에 따라 7억5천900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했다"고 김 PD의 상여 산정기준을 설명했다. 


한편, 2018년 수십억대의 고액 연봉으로 화제가 된 나영석·신원호 PD가 작년 CJ ENM 사업보고서에서는 5억원 이상 보수를 받은 상위 5명 안에 들지 못했고, 이명한 tvN 본부장이 14억5천300만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속보

TODAY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