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소방청과 국민안전캠페인 진행…화재 없는 전통시장 만들기 앞장

충북지역 8개 전통시장에 비상소화장치함 설치 지원
  • 윤대헌 기자 / 2021-12-08 09:58:00

[하비엔=윤대헌 기자] 하이트진로가 소방청과 함께 재난 취약지역 화재예방을 위한 국민안전캠페인을 진행한다.

 

하이트진로는 ‘안전하고 화재 없는 전통시장 만들기’ 일환으로 올해는 충북지역 전통시장에 비상소화장치함 설치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 하이트진로가 소방청과 함께 전국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는 국민안전캠페인. [사진=하이트진로]

 

충북소방본부와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시장 상인회와 함께하는 이번 지원 활동은 충북지역 내에서도 도로가 협소해 소방차 진입이 어려운 청주 사창시장과 충주 연원시장 등 8개 전통시장이 대상이다.

 

하이트진로는 국민안전캠페인의 일환으로 해마다 상·하반기 전국 화재취약지역에 화재안전장비를 설치하고, 김인규 대표를 비롯한 소방관계자들이 화재취약지역 일대를 돌며 국민안전의 중요성을 알리는 가두행진 등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가두행진 등 현장 행사는 진행하지 않는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초기 골든타임과 소방차 진입이 힘든 골목길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는 비상소화장치를 설치함으로써 시민들의 안전을 지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속보